최종편집시간: 21 10  01 11 45

전체기사보기         





시몬의 낙엽 [장지연 시인]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시몬의 낙엽


장지연 시인


웃는 소리 아니어도
심장이 간지럼을 탄다
배시시 애교 부리지 않아도
발바닥이 화끈거린다

곱게 물들기까지 이겨 낸 시련
지는 날까지 햇살 모아
뿌리에 전하는 헌신
낙엽은 주검이 아니라 훈장이다

바스락바스락 작은 그 외침
짓밟히는 순간마저 음악이 되고
부서진 후에도 향을 전하는 길 위의 수행자
어찌 좋으냐 묻느냐

낙엽 되어 지게 될 그대와 나
원 없이 사랑하다 가을이 되어
나란히 둘이서 걸어가는 낙엽길
환희의 비명에 심장 소리 떨린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280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5224  대전시 서구 월평동로 5-4(월평동 712) 4층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