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악의 반인권법 ‘대북전단금지법’철회하라 <한국교회연합 성명서>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최악의 반인권법 대북전단금지법철회하라 <한국교회연합 성명서>

 


대북전단살포금지법으로 불리는 남북관계발전법 개정안이1 4일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되었다. 이 법이 발효되면 대북전단 등을 살포하다 적발되면 최대 징역 3년의 처벌을 받게 된다고 한다.

 

최악의 인권 억압 주민들에게 자유와 평화, 희망의 소식을 전할 목적으로 보내는 전단지를 형벌로 다스리는 법을 만드는 곳은 지구상에 대한민국 국회밖에 없을 것이다. 이 법은 소위 인권을 앞세우는 여당 국회의원들의 인권에 대한 이중잣대와 그 수준을 적나라하게 보여준 것이다.

 

이 법이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장의 동생의 이름을 딴 일명김여정 하명법으로 불리는 이유가 있다. 김여정이 남측의 전단지 살포를 맹비난하면서 이를 중지하지 않을 경우 남북 합의를 깨겠다고 엄포를 놓고, 개성에 있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 건물을 전격적으로 폭파한 후 정부와 여당이 서둘러 추진해왔기 때문이다.

 

우리는 대표 발의자인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이 국회에서북한 존엄을 비방하는 전단지를 뿌릴 경우 북한이 장사포로 공격해 올 것이라고 발언하는 보고 놀라움과 경악을 금할 수 없다. 북한이 대남도발을 감행할 때마다 그 빌미를 남측이 제공했다고 하는 그들의 억측, 주장과 너무나 똑같은 논리가 아닌가.

 

송 의원은 필리버스터 토론자로 나서보수세력이 북한을 악마화, 살인마화 시키면서 동시에 그들이 대단히 합리적이고 이성적 행동을 할 것이라고 착각하고 있다라고 한 발언 또한 대단히 편향적이고 자의적인 견해라고 판단해 즉각 발언 취소와 사과를 요구한다.

 

먼저보수세력이 착각운운한 것에 대해 착각하는 것은 본인이지 보수세력이 아님을 밝힌다. 대한민국의 어느 보수세력이 북한이 이성적으로 행동하리라고 착각하고 있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 지구상에서 가장 비이성적이고 비민주적인 3대 세습 독재정권을 이성적이라고 착각할 보수단체는 없다.

 

보수세력이 북한을 악마화, 살인마화 시켰다는 식으로 호도하며 비난하는 발언도 참으로 무책임하기 짝이 없다. 북한정권이 저지른 짓을 보고도 그런 말을 할 수 있는가. 자기의 고모부를 박격포로 쏴 죽이고, 바다에 표류중인 우리 공무원을 총격을 가해 살해하고 그 시신을 불태우는 행위 앞에서보수세력이 북한을 악마화 살인마화 한다고 운운하며, 오히려 북한을 두둔하고 보수세력을 비방하는 발언을 어찌 할 수 있는가.

 

또한 북한이 과거에도 대북전단지를 문제 삼아 남쪽에 장사포를 쏜 사실이 있는지 묻고자 한다. 그동안의 북한이 크고 작은 도발을 감행한 것은 모두 다 대북 전단지 때문이었는가. 국회의원이라면 자의적인 예단을 하지 말고 사실에 근거한 정확하고 책임있고 발언을 하기 바란다.

 

또한 우리의 국방력은 북한의 그 어떤 비이성적이고 우발적 도발에 대응하지 못할 정도로 허약하고 대비태세조차 되어 있지 않은지 묻지 않을 수 없다. 우리 국민과 군은 북한이 무력 도발을 감행해 전쟁을 일으킬 수 있으니 무조건 그들의 심기를 건드리지 말고 무서워 벌벌 떨고 있어야 한단 말인가.

 

북한의 최고 존엄을 비방하는 내용의 전단지를 배포하면 북한이 장사포를 쏠 것이라고 예단해 법으로 국민의 기본권을 강제하기 전에, 왜 우리 정부는 그동안 북한이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겁먹은 개처럼 요란하게 짖어댄다” “삶은 소대가리가 웃을 일이라는 등의 치욕적인 욕설로 비방하는데도 꿀먹은 벙어리처럼 아무 대응도 하지 못했는지, 스스로 부끄럽게 여겨야 할 것이다.

 

더구나 대한민국 국회에서 국회의원이 북한의 핵무기 보유를 미국과 비교하며 북을 두둔하는 발언을 들으며 귀를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이는 이 나라 강토와 국민의 생명을 위해 피 흘려 싸우다 죽어간 국군장병에 대한 씻을 수 없는 모욕이자 역사의 치욕이다. 송 의원은 해당 발언을 취소하고 외통위원장직에서 즉각 사퇴할 것을 촉구한다.

 

우리는 UN등 국제사회가 한결같이 우려하는대북전단지금지법이 우리 국민의 기본권을 심각히 침해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국회에서 여야 간의 진지한 토의와 합의없이 힘에 의해 일방적으로 통과시킨 것에 대해 심각히 우려하며, 북한 주민을 최악의 인권 말살 상태에서 구해내려는 최소한의 노력마저 형벌로 규제하는, 북한 통치자의 입맛에만 맞춘 최악의 반인권법. ‘대북전단금지법을 당장 철회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2020.12.17. 한국교회연합 대표회장 송태섭 목사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255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안내> 중문교회(장경동 목사) 추석부흥회

굿처치뉴스2021년 9월 9일
공지

한밭제일장로교회, 올 한해 코로나19 피해 돕기 이웃사랑 실천으로 1억 4천만 원 사용

굿처치뉴스2021년 9월 8일
공지

<무료> 편안한 극장식 예배당 의자

굿처치뉴스2021년 8월 31일
공지

횃불회 2학기 홍보영상

굿처치뉴스2021년 8월 21일
공지

황교안 국민의힘 전대표, 대선출마 이유

굿처치뉴스2021년 8월 13일
공지

한국교회 예배를 회복합시다.

굿처치뉴스2021년 7월 18일
공지

<한교총 대국민 서신> 「평등에 관한 법률안」의 숨겨진 내용을 아십니까?

굿처치뉴스2021년 6월 23일
공지

유튜브에서 활동하는 이단 분별법

굿처치뉴스2021년 1월 2일
공지

찬양, 세상 끝날까지 -이연희 전도사-

굿처치뉴스2020년 12월 27일
1124

음악을 위해 태어난 사람, 박종학 교수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7일
1123

존 멕아더 목사가 말하는 '트렌스젠더' <영상>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3일
1122

부모님을 사랑한다는 것/최재형 감사원장 [주종순  작가]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2일
1121

<설인사> 더불어민주당 대전광역시당위원장 박영순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0일
1120

‘명절’을 맞는 그리스도인들의 가정의례 小考

굿처치뉴스2021년 2월 9일
1119

코로나19 이후 정치, 사회적 변화 [이정훈 교수]

굿처치뉴스2021년 2월 9일
1118

이것이 바로 삶입니다.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21년 2월 5일
1117

<영상> 언텍트시대의 선교 [진재혁 선교사]

굿처치뉴스2021년 2월 4일
1116

시몬의 낙엽 [장지연 시인]

굿처치뉴스2021년 2월 3일
1115

"음력'설'의 의미"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21년 1월 30일
1114

“IEM 국제학교 집단 감염사태 책임 회피보다 재발방지 노력이 우선돼야 한다” 

굿처치뉴스2021년 1월 27일
1113

<영상> 김시중 대전지역침례교연합회장 취임인사

굿처치뉴스2021년 1월 25일
1112

어머니 [曉雪 장영순]   

굿처치뉴스2021년 1월 23일
1111

새로운 지혜를 얻는 계기가 되었으면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21년 1월 23일
1110

지리산의 여정 [김강회 시인]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9일
1109

당신이 고픈 지금 [은재/장지연]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8일
1108

무슬림들은 왜 타문화에 적응이 힘들까?  [이만석 목사]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7일
1107

들판<동시>, 수향/서민경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6일
1106

<논평> 중기부 이전, 대전은 지금부터 시작이다.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5일
1105

유복자의 한 [류지탁 시인]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4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동구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