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칼럼> 안암의 종류와 특징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건강칼럼> 안암의 종류와 특징


  조원경 교수(대전성모병원 안과)

 

흔히 안종양이라고 하면 안구 자체에 생긴 종양만을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우리 몸의 어떤 부위에서나 종양이 발생할 수 있는 것처럼 안종양도 안구 자체에 생기는 암, 눈꺼풀에 생기는 암 그리고 안와에 생기는 암 등 다양하다.

 

악성종양 딱딱하고 대부분 통증 없어
악성 소견을 나타내는 종양의 특징은 만졌을 때 딱딱하고 종양 방향으로 혈관이 자라 들어가는 모습이 보인다. 주변 조직에 고정돼 잘 움직이지 않으며 대부분 통증이 동반되지 않는다. 때문에 피부에 궤양이 생겨 잘 낫지 않는다면 암을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같은 자리에 반복적으로 다래끼가 발생하면 조직 검사를 통해 피지샘암이 아닌지 반드시 확인을 해야 한다. 크기가 점차 자라나는 경우, 특히 고령의 환자에서 작은 크기의 종양이 영양제 주사를 맞은 뒤 크기가 확 자라났다면 검사가 필요하다.

피지샘암은 국내에서 30~40%의 빈도로 생각보다 흔히 발생하는 눈꺼풀 암이다. 콩다래끼, 만성 눈꺼풀염, 각막염 또는 상윤부결막염 등이 오래 지속될 때 일단 의심해 봐야 한다. 피지샘암은 수술로 완전히 절제하기가 쉽지 않다. 또한 주변으로 전이도 잘 되기 때문에 예후가 불량할 수 있다. 전이가 있고 크기가 크면 사망률도 60%이상으로 보고되고 있다.

성인에서 가장 많이 발생하는 안와 림프종은 50~70대에 가장 많고 여성의 빈도가 높다. 안와 림프종은 염증성 징후와 증상 없이 서서히 진행하는 안구 돌출이 특징이고 시력 저하는 거의 없어서 병원을 늦게 방문하는 경우가 많다. 결막 림프종의 경우 만성 알레르기성 결막염으로 오진돼 장기간 방치되는 경우가 많은데 처음에는 알레르기처럼 보이다 점차 연어살색을 띈 종양으로 발전한다. 대개 눈의 안쪽 구석에서 발생하므로 세심하게 진찰하지 않으면 놓치는 경우가 많다. 반드시 전신 검사를 통해 복부 장기 내 림프선암이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그 외 눈꺼풀에 생기게 되면 종괴로 만져지고 눈의 뒷부분에서 생기면 안구 돌출 등이 나타날 수 있다.

바닥세포암은 자외선 또는 광선 손상과 연관이 있는 암으로 국내에서는 35~45% 빈도로 보고되고 있다. 까맣게 색소가 침착되는 경우가 많아 단순 모반()으로 생각하고 놓치는 경우가 간혹 있으므로 병원에서 반드시 확인받는 것이 좋다. 주변부 뼈로 전이가 없을 경우 완치율이 95%에 다다른다. 주변부로 전이가 있는 경우 완치율은 50%로 떨어지므로 조기에 발견해 치료해야 완치율을 높일 수 있다.

 

자외선 차단제는 눈꺼풀암을 포함한 피부암을 막을 수 있는 중요한 예방책이다. 편평세포암도 바닥세포암과 마찬가지로 햇빛 노출에 의한 피부 손상으로 발생한다. 주로 아래눈꺼풀에 많이 발생하며 통증이 없어 놓치는 경우가 많다. 바닥세포암보다는 더 공격적인 성향을 가지고 있어 예후가 좋지 않다

매우 공격적인 암으로 분류되는 악성흑색종은 5년 생존률이 50%미만이다. 전신에 매우 빠른 속도로 퍼진다. 조직 검사를 시행해 악성흑색종으로 진단되면 림프절전이가 있는지 알아보고 다른 곳으로 원격 전이됐는지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종양 크기, 전이 여부 등 고려해 치료 결정
안종양의 치료방법으로는 수술적 치료와 항암화학요법, 냉동치료, 외부 방사선조사, 근접 방사선 치료(방사선 동위원소 삽입술) 등이 있다. 종양이 너무 커 안구의 기능뿐만 아니라 미용적으로도 많은 손상이 있고, 또한 뇌 등으로의 전이가 우려될 때 근치적으로 안구를 제거하는 수술적 치료를 시행한다. 안구 제거 후에는 2차적으로 의안 수술을 한다. 눈꺼풀의 악성 종양은 수술로 완전히 제거하는 것이 가장 좋다.

 

수술로 완전히 제거되면 생명에는 거의 문제가 없기 때문에 수술하면서 현미경으로 조직을 검사해서 완전히 제거됐는지 확인한다. 안와 종양 또한 대부분의 치료를 수술로 제거한다. 하지만 완전히 제거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는데 이때 방사선 치료를 추가로 할 수 있다. 또한 림프종과 같은 경우는 그렇게 악성이 아니더라도 방사선 치료를 할 수 있다.

항암화학요법은 다른 암에 비해 안구암에서 사용 빈도가 비교적 낮지만 맥락막 전이암, 결막 종양의 경우에서는 항암화학요법을 시행하기도 한다. 냉동 치료는 약 50도의 온도로 종양을 얼려서 조직을 괴사시키는 치료로 주로 결막이나 안검 종양 시 사용한다. 외부 방사선 조사는 방사선을 종양에 직접 조사함으로써 종양 세포를 파괴하는 방법으로 안종양에서 유용한 치료 방법이지만 종양세포 이외의 정상 세포에도 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정확하고 적절한 양의 방사선 조사가 요구된다


최근에는 방사선 치료의 부작용을 최소화하기 위해 양성자를 이용한 치료가 시도되고 있는데 이는 기존의 방사선 치료에 비해 부작용을 최소화하며 종양을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방법으로 인정받고 있다.







목록으로
오늘 1 / 전체 1102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SBS 횃불재단 세금방송, "김대중 정권에 정치자금 주지 않아 발생한 일"

굿처치뉴스어제 오후 04:29
공지

대전 동구의 천지개벽 [김용복 칼럼니스트]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1일
공지

유튜브에서 활동하는 이단 분별법

굿처치뉴스2021년 1월 2일
공지

찬양, 세상 끝날까지 -이연희 전도사-

굿처치뉴스2020년 12월 27일
공지

 한국교회여, 출산위기를 기회로 삼자

굿처치뉴스2020년 12월 20일
1111

새로운 지혜를 얻는 계기가 되었으면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1시간전
1110

지리산의 여정 [김강회 시인]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9일
1109

당신이 고픈 지금 [은재/장지연]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8일
1108

무슬림들은 왜 타문화에 적응이 힘들까?  [이만석 목사]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7일
1107

들판<동시>, 수향/서민경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6일
1106

<논평> 중기부 이전, 대전은 지금부터 시작이다.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5일
1105

유복자의 한 [류지탁 시인]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4일
1104

대전 동구의 천지개벽 [김용복 칼럼니스트]

굿처치뉴스2021년 1월 11일
1103

한파 앞에서 최후 변론 [장지연 시인]

굿처치뉴스2021년 1월 9일
1102

인공지능이 가져 올 사회변화 [한동대 김인중 교수]

굿처치뉴스2021년 1월 9일
1101

대전 서구의회 2021년 신년사

굿처치뉴스2021년 1월 7일
1100

한국교회의 근원적 문제와 그 극복 방안  [이승구 교수]

굿처치뉴스2021년 1월 7일
1099

삶의 희망찬가 [만후 서재용]

굿처치뉴스2021년 1월 6일
1098

<영상> 자율주행차로 본 미래의 삶 -현대자동차 이상엽 전무-

굿처치뉴스2021년 1월 4일
1097

집권 여당인 민주당의 꼼수 [김용복 칼럼]

굿처치뉴스2021년 1월 3일
1096

부지런해야 합니다.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21년 1월 2일
1095

신년사, 김연수 대전중구의회 의장

굿처치뉴스2020년 12월 31일
1094

<논평>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박범계 의원 법무부장관 내정 환영

굿처치뉴스2020년 12월 31일
1093

신년사, 김태성 대덕구의회 의장

굿처치뉴스2020년 12월 31일
1092

신년사, 박정현 대덕구청장

굿처치뉴스2020년 12월 31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