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금 등 아동복지법 위반”, 파주 엘리야하우스 신정옥, 징역 4년 6개월, 법정구속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감금 등 아동복지법 위반”, 파주 엘리야하우스 신정옥, 징역 46개월, 법정구속

사위 김엘 전도사도 징역 16개월에 법정구속

이들은... 인간의 존엄성을 무색하게 하는 행위까지 서슴지 않았다...”

 

지난 113, 의정부지방법원 고양지원 법정에 들어서는 신정옥과 김

 

감금 등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경기도 파주 엘리야하우스(킹즈스쿨) 신정옥과 사위 김엘 전도사에 대하여, 의정부지방법원 형사2단독(법관 최승훈)1심 선고가 있었다.

 

신정옥에 대하여는 징역 46개월에 40시간 아동학대프로그램 이수 명령과 80시간 아동관련기관 취업제한, 그리고 김엘에 대해서는 징역 16개월에 40시간 아동학대프로그램 이수 명령과 80시간 아동관련기관 취업제한이다. 모두 도주 우려가 있다며 법정 구속되었다.

 

신정옥은 경기도 파주시 조리읍 장진천길에 소재한 엘리야하우스(킹즈스쿨)’라는 종교시설을 운영하였고, 사위 김엘은 신정옥의 사위로, 이 시설에서 전도사였다. 현재는 서울 사당동 총신대 신대원생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지난 1997년부터 2000년경까지 외부와의 연락을 제한한 체, 20여명의 신도들과 숙식하며 생활했고, 신정옥은 목사로 예배와 집회를 인도하며 아이들을 지도하였다. 당시 14세부터 17세의 미성년 아동들은 신씨의 동의 하에 시설 출입이 가능하였고, 상당기간 신체적, 정신적 폭력을 당하였다.

 

신도들 앞에서 공개적으로 폭력을 행사하는 등 반복적 학대가 있었고, 강압적 생활과 반복적 세뇌 교육으로 수차례 탈출을 시도한 아이들도 있었다. 그중 한 아이는 7차례 탈출 시도 중 6차례 실패 후, 재차 전 신도들 앞에서 폭행을 당했고, 어느 부모는 자식들이 보는 가운데 공개적으로 폭행을 당하기도 하였다. 신씨는 자신에게 대적하는 것은 곧 하나님을 거역하는 것이라 가르쳤다고 한다.

 

엘 전도사는 근무기간, 피해자들을 감시, 신정옥에게 보고하였다.

신정옥은 상당기간 동안 아이들에게 반복적인 가혹행위를 행하였고, 자유를 박탈하였으며, 사위 김씨는 감금 등 행위를 옹호하였다. 피해자들은 그를 행동대장이라 불렀다.

 

이에 공소사실에 기록된 범죄사실을 일부 수정하여 모두 유죄로 인정하였다.

재판부는 피해 아동들은 이 시설에서 짧게는 1개월, 길게는 2년 동안 감금을 당했고, 신씨는 종교적 신앙을 빙자하여 감금을 주도하였으며, 미성년 남자 아동의 성기와 나체를 신도들 앞에 공개적으로 드러내게 하였고, 아이들이 보는 가운데 모친을 폭행하는 등. 인간의 존엄성을 무색하게 하는 행위까지 서슴지 않았다.”고 하면서, “올바른 정체성을 형성해야 할 청소년기에 있는 피해자들이 육체적 피해는 물론 크나큰 정신적 피해를 겪었다. 이에 따라 피해자들은 현재까지도 고통을 호소하고 있고, 엄벌 처벌을 요청하고 있다.”며 판결 선고를 하였다.

 

218일 판결 선고 후, 법원을 나서는 피해자들

 

재판 후 피해자들은 만감이 교차하는 듯, 눈이 붉어지고 젖어 있었다. 하지만 아직 온전히 치유받지 못한 다른 여러 피해자들이 있기에, 여기가 끝이 아니라고 하였다.

 

PS. 판결문을 다 읽은 후... 피고인들이 법정 구속으로 퇴장하자, 최승훈 판사는 고개를 들고 피해자들이 일어나 가는 뒷모습을 보았다...


재판부는 피해 아동들이 증언대에 썼을 때에도 부담 갖지 않고 편하게 증언할 수 있도록 피고 신정옥과 분리해 증언하도록 배려해 주었고, 아이들의 진심이 담긴 증언에 눈을 크게 뜨고 깊이 경청하는 것은 물론, 진실에 더 다가서기 위해, 여러 차례 중간 중간 중요한 질문을 하여 답변을 받아내기도 하였다. [오명옥omyk7788@daum.net/본 기사는 종교와 진리와 협약으로 게재합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43
44

[社告] 제19대 대통령선거운동기간 중 인터넷실명제 확인제 시행안내

굿처치뉴스2017년 4월 13일
43

십자가 전시회안내

kkassi2017년 3월 16일
42

교육부 인정 신학사 + 사회복지2급 과정 목회자 50%장학 혜택 출석기반 학점은행제 선착순 30명

대전총신평생교육원2017년 1월 12일
41

대전총신평생교육원 2017년 교육부 학습과정단위 평가 인정 통보 (신청과목 합격)

대전총신평생교육원2016년 12월 29일
40

목사님, 사모님 장학혜택을 드립니다. 사회복지, 신학, 상담, 심리학과정 (교육부 인정 학점은행제)

대전총신평생교육원2016년 8월 26일
39

대전지역 교회 시설관리 제안 드립니다.

조성균2016년 8월 4일
38

무료 (심리상담사 1급, 가족상담상사1급, 노인심리상담사 1급, 학교폭력상담사 1급)과정 모집 

대전총신평생교육원2016년 6월 27일
37

목회자, 강도사, 전도사 후보생 모집 안내(대전총신)

대전총신평생교육원2016년 6월 27일
36

사회복지2급, 신학, 상담학, 심리학 학점은행제 출석기반  9월반 모집

대전총신평생교육원2016년 6월 27일
35

댓글을 어떻게 쓰나요? [3]

신한국인2016년 5월 21일
34

2016부활절 [1]

중국전도통2016년 3월 22일
33

무능한 목사아버지  [1]

중국전도통2016년 3월 6일
32

CBMC대전연합회 지회장 수련회 [1]

DCCC2016년 3월 2일
31

더 파워오브러브 [1]

중국전도통2016년 2월 27일
30

교회학교가 답이다 주일학교

중국전도통2016년 2월 26일
29

교회가 서로 연합하자

중국전도통2016년 2월 26일
28

우리지금기도해요 [1]

DCCC2016년 2월 10일
27

국회굿판 [2]

중국전도통2016년 2월 6일
26

노래

중국전도통2016년 1월 13일
25

좋은 중고차 소개  현대  베르나 2006 년식 300만

중국전도통2016년 1월 4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동구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