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건강한 혼인과 가족제도 해체하는  ‘건강가정기본법 개정안’ 입법 시도를 반대 표명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한교총, 건강한 혼인과 가족제도 해체하는

건강가정기본법 개정안입법 시도를 반대 표명

 

[서울=굿처치뉴스 양기모 기자] 한국교회총연합(이하 한교총)15건강가정기본법 개정안을 건강한 가족제도를 해체한다는 성명을 발표하며 반대 입장을 밝혔다. 다음은 한교총이 발표한 성명서 전문이다.

 

<성명서 전문> 국회의 절대다수 의석을 차지한 거대 여당 의원들은 헌법의 테두리 내에서 국민이 위임해 준 입법 권력을 행사할 책임이 막중하다. 그러나, 때로 헌법적 가치와 국민의 건전한 법 정서에 역행하는 과잉 법안을 쏟아내 국민을 불안케 하고 있다. 반면, 야당은 올바른 대안 제시를 통해 건강한 입법 활동으로 여당을 견제하여 균형있는 입법이 이루어지도록 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있다.

 

현재, 국회 여성가족위에 발의되어 사회적 갈등을 유발하고 있는 <건강가정기본법 개정안>은 차별금지법안과 그 궤를 같이하는 과잉 입법의 대표적 예이며, 헌법불합치 결정으로 폐기된 낙태죄의 대안 입법을 마련하지 않은 것은 입법 나태의 예라 할 것이다. 우리는 국민이 지지하는 건강한 가정을 지키기 위해 <건강가정기본법 개정안>에 대하여 심각하게 우려하며 다음과 같이 성명한다.

 

1. ‘건강가정기본법 개정안혼인가족제도를 기초로 한 건강한 가정의 구현이라는 헌법적 가치를 훼손한다.

 

2004년 제정된 건강가정기본법은 가족관계에 관한 기본규범인 민법에 따라 가족개념을 규정하면서, “다양한 가족 및 가정문제를 예방 및 해결하고 건강한 가정을 구현하기 위하여, 가정중심의 통합적 복지서비스 체계를 확립할 수 있는 행정적·제도적 기틀을 마련하고자제정되었다.

 

그러나 최근 일부 여당 의원들을 통해 발의된 개정안은 현행 건강가정기본법의 핵심조항인 제8(혼인과 출산), 9(가족해체 예방)을 삭제함으로써 양성평등을 기초로 하여 혼인과 가족제도를 국민의 기본권으로 보장하는 헌법 제36조에 정면으로 도전하는 위헌적 입법 시도이다.

 

2. ‘건강가정기본법 개정안가족의 정의규정을 의도적으로 삭제함으로써 동성혼을 합법화하려는 의도가 보이기에 더욱 심각하다.

 

개정안 제2누구든지 가족의 형태를 이유로 차별받지 아니한다는 조항은 전통적 가족개념을 해체하고 사실혼, 동성혼을 헌법상의 양성혼과 동등한 지위를 인정하려는 의도를 드러내고 있다.

 

더욱이 최근 여성가족부가 추진하고 있는 제4차 건강가정기본계획에 따르면, 가족의 구성방식을 혼인·혈연·입양으로 규정한 현행 건강가정기본법에 사실혼을 추가해, 비혼·동거 가정도 가족 범주에 포함하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다. 따라서 이 법이 여가부의 의도대로 개정되면 동성 동거자는 사실혼 관계로 해석될 것이다.

 

3. 국회는 건강한 가정을 해체하려는 숨은 의도를 가진 건강가정기본법 개정안을 즉시 철회하고 저출산 문제 해결과 건강한 가정을 위해 출산과 양육이 보장되는 나라를 만드는 일에 집중해야 한다.

 

현행법이 규정하는 바와 같이 가족은 혼인·혈연·입양으로 이루어진 사회의 기본단위이고, 가정은 생활공동체로서 구성원의 일상적인 부양·양육·보호·교육 등이 이루어지는 생활단위이다. 따라서 가정은 양성평등을 기본으로 모성보호를 통해 출산과 양육을 이루도록 국회는 이를 보호하는 신성한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아야 한다.

 

전통적 가족과 가정 밖에 방치된 이들에 대한 복지적 혜택은 현행법으로도 충분하다. 한부모 가족, 다문화 가족, 장애인 가족, 소외된 계층의 아동과 청소년, 독거노인, 미혼모와 미혼부를 지원하기 위한 <한부모가족지원법>, <다문화가족지원법> 16개 법률과 조례 등이 마련되어 있으므로 필요하면 이를 더 세밀하게 개정·보완하여 모든 국민의 안전과 복지를 보장하면 될 일이다.

 

헌법과 민법, 건강가정기본법으로 체계화된 혼인과 가족이라는 신성한 헌법적 가치관을 허물고 동성혼 가족을 가족의 형태로 포괄하고 이에 대한 차별금지를 핵심내용으로 하는 개정안은 위헌적인 과잉 입법 시도로 규정하며 반대한다.

2021215

 

한국교회총연합

대표회장 : 소강석 목사, 이철 감독, 장종현 목사



목록으로
오늘 1 / 전체 4031
4071

오종설 목사, 충남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 선출

굿처치뉴스4시간전
4070

대전광역시 동구, 청소년참여위원회 위원 모집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5일
4069

한교연, 사회복지시설 등에 마스크 10만 장 전달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4일
4068

횃불회 1학기 목회리부트 개강, 수강생모집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4일
4067

대전시, 양성평등위원회 1차 회의 개최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3일
4066

건강가정기본법 개정 시도하는 남인순 의원 규탄대회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3일
4065

[결혼] 오세윤 목사(cfc지도목사‧참빛교회) 자 혼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2일
4064

[결혼] 이재세 목사(충실교회) 자 혼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2일
4063

[부음] 배영봉 장로(CFC) 본인 상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1일
4062

한목연 2월 23일 이단정보=대처상황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1일
4061

한남대 83세 졸업생 김주원(은퇴목사) 씨“인생 2막 열고 싶다”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1일
4060

대기연‧대성본‧이상민 의원 만나 ‘평등법‧차별금지법’ 발의 철회 강력 요구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1일
4059

[부고] 김태열 사관(구세군대전영문) 모친 상

굿처치뉴스2021년 2월 20일
4058

한국교회연합, 서울 달동네에 연탄 2만 6천 250장 기증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9일
4057

한국교회총연합, 2021년 부활절연합배 준비모임 가져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8일
4056

“감금 등 아동복지법 위반”, 파주 엘리야하우스 신정옥, 징역 4년 6개월, 법정구속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8일
4055

한국교회, 교단‧교계, 이상민 의원의 나쁜평등법 발의 규탄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8일
4054

횃불재단의 진실, '감동주의' 횃불재단을 말하다 Feat  신동아그룹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8일
4053

한국교회연합, 16일 임원 총무 상임특별위원장 연석회의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7일
4052

‘이상민 의원의 평등법 규탄’ 성명서   

굿처치뉴스2021년 2월 16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동구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