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1 10  01 11 45

전체기사보기         





하늘나라 먼저 간 딸의 모교에 16년간 ‘사랑’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하늘나라 먼저 간 딸의 모교에 16년간 사랑

한남대 일문과 김희진 학생 아버지 나노하이테크 김병순 대표

16년간 11000만원 장학금 기부


지난 2005, 한남대 일문과 4학년이었던 김희진 학생은 루푸스라는 희귀병으로 젊은 나이에 하늘나라로 떠났다. 16년이 지났지만 아버지인 나노하이테크 김병순 대표와 한남대와의 인연은 지금도 이어지고 있다.

 

<굿처치뉴스=양희정 인턴기자> 하늘나라에 먼저 간 딸을 기리며 딸의 후배들을 위해 16년째 장학금을 기탁하고 있는 아버지의 사랑이 깊은 감동을 전하고 있다.

 

나노하이테크 김병순 대표는 8일 한남대를 방문해 이광섭 총장에게 10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김 대표는 딸의 이름을 딴 김희진 장학기금을 만들어 매년 수백만 원씩 한남대에 장학금을 기탁해왔으며, 16년 동안 기부금이 총 11000만원에 달한다.

 

김 대표는 딸의 장례식장을 찾아 조의금을 냈던 일문과 학생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담아 첫 번째 장학금을 전달한 이후 16년 동안 매년 장학금 기탁을 이어와 1억원 이상의 기부자를 예우하는 한남대 아너스클럽에 포함되었다.

 

김 대표는 딸의 후배들이 학업에 매진하고 한남대가 더욱 발전하길 기원하는 마음으로 작은 정성을 꾸준히 전했을 뿐이다. 앞으로도 딸과의 신의를 지켜가겠다는 마음으로 장학금 기탁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섭 총장은 자녀를 일찍 잃은 아픈 상처를 고귀하게 승화시켜 후학을 위한 장학금을 기탁해주시는 김 대표님의 선한 마음에 큰 감동을 받게 된다라며 소중한 장학금은 그 뜻을 살려서 꼭 필요한 학생들에게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목록으로
오늘 3 / 전체 4488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5224  대전시 서구 월평동로 5-4(월평동 712) 4층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