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인권위원회의 ‘기독교 사립대학 채플 대체 권고’  철회 촉구 한교총 성명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국가인권위원회의 기독교 사립대학 채플 대체 권고

철회 촉구 한교총 성명

 


<서울=굿처치뉴스 양기모 기자> 한국교회연합은 1일 국가인권위원회가 기독교 사립대학 채플 대체 권고에 대해 철회하라는 성명을 대표회장 소강석 목사, 장종현 목사, 이철 감독이름으로 발표했다. 다음은 한교총이 발표한 성명 전문이다.

 

     1. 최근 국가인권위원회(이하 인권위)가 광주의 한 기독교 사립대학의 필수 교양과목인 채플이 학생의 종교의 자유를 침해할 수 있으므로 대체과목을 개설할 것을 권고하였습니다. 인권위의 이번 권고는 첫째, 헌법에서 보장하는 종교의 자유에 따라 종교적 건학이념구현을 위해 설립된 종교계 사립대학의 특수성을 고려하지 않은 것이며, 둘째, 기독교 대학임을 인식하고 스스로 선택하여 입학한 학생에 대하여 학칙 위반을 방조하는 그릇된 행위입니다.

 

     2. 인권위가 본 권고에 인용하고 있는 대법원 판례는 고교평준화 체제에서 강제 배정받은 학생의 종교의 자유 제한 문제를 다룬 판결로써, 학생이 학교를 선택할 수 있는 사립대학의 경우에는 동일하게 적용할 수 없는 판례입니다.


      인권위는 종립학교의 종교교육의 자유는 학생 개인의 종교의 자유(소극적 종교행위의 자유나 소극적 신앙고백의 자유)와 충돌할 가능성이 있고, 이 경우, 두 기본권의 실체적인 조화를 꾀한 해석이 필요하다.”고 주장하며, “종립학교가 공교육 체계에 편입된 이상, 원칙적으로 학생의 종교의 자유와 교육을 받을 권리를 고려한 대책을 마련하는 등의 조치를 취하는 속에서 그런 자유는 누린다고 할 것이다.”(대법원 2010. 4. 22. 200838288 판결)라는 점을 강조하고 있으나, 이러한 근거는 평준화 체제 안에서 학생이 학교를 선택할 수 없을 때 발생하는 종립 고등학교에서의 종교의 자유에 대한 판결문임을 의도적으로 간과하고 있는 것입니다.

 

     3. 인권위를 비롯한 교육의 당사자들은 기독교 사립대학의 채플과 관련된 1998년 숭실대학교의 대법원 판례(대법원 1998. 11. 10 선고)에 주목해야 합니다.


      본 판결은 기독교 사립대학교인 숭실대학교 학생의 종교의 자유 관련 판례로서, “사립학교는 국·공립학교와는 달리 종교의 자유의 내용으로서 종교교육 내지는 종교선전을 할 수 있으므로헌법상 자치권이 부여된 대학은 종교교육과 종교선전을 위해 학생들로 하여금 일정한 내용의 종교교육을 받을 것을 졸업요건으로 하는 학칙을 제정할 수 있다고 명시하였습니다.


       특히 대학교의 예배는 복음 전도나 종교인 양성에 직접적인 목표가 있는 것이 아니고, 신앙을 가지지 않을 자유를 침해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학생들에게 종교교육을 함으로써 진리·사랑에 기초한 보편적 교양인을 양성하는 데 목표를 두고 있다고 할 것이므로, 대학예배에의 6학기 참석을 졸업요건으로 정한 위 대학교의 학칙은 헌법상 종교의 자유에 반하는 위헌무효의 학칙이 아니라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4. 결국, 금번 인권위의 결정은 이러한 대법원의 판결을 정면으로 부정하고 있으며, 학생의 학교 선택권에 근거한 다양한 건학이념에 따른 교육을 할 수 있는 사립대학의 존립 기반을 흔들고 있고, 더욱이 종교적 건학정신에 따라 종교계 학교를 설립하여 종교교육을 할 수 있는 헌법 제20조가 보장하는바 종교의 자유를 오히려 심각하게 침해하고 있다는 점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5. 이는 비단 광주의 한 기독교 사립대학의 문제가 아니라 전체 기독교 사립대학의 건학이념에 근거한 교육을 훼손할 수 있기에 한국교회는 본 권고의 철회를 촉구하며, 이와 같은 왜곡된 권고가 반복되지 않기를 바랍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4213
4253

‘한남디자인팩토리 2021 갈라’   코로나19, 사회적약자, 환경, 웰빙, 안전 등 성과

굿처치뉴스어제 오전 08:29
4252

목포권기독교근대역사기념사업회 창립총회...목포권기독교근대역사관 건립 추진 결의

굿처치뉴스2021년 6월 20일
4251

한목연 6월 22일 이단동향=대처상황

굿처치뉴스2021년 6월 20일
4250

코로나 위기 극복 위한 간증집회

굿처치뉴스2021년 6월 20일
4249

‘위장된 차별금지법 반대와 철회’를 위한 한국교회기도회 연다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9일
4248

목원대노조, 제19대 지부장에 김영준 재신임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8일
4247

서구 내동, 대전제일교회로부터 식료품 키트 후원받아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7일
4246

새로남교회, 한국전쟁 71주년 나라와 민족 수호자들에게 마음 전해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6일
4245

목원대 학교법인 감리교학원 제28대 이사장에 유영완 감독 선임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6일
4244

한남대-대전과학산업진흥원, 산학협력 성공적 실천 위해 맞손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5일
4243

인구 위기 대응 역량 강화 위해 공직자 인구교육 실시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4일
4242

송강사회복지관, 2021 구즉동 플리마켓 성황리에 진행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4일
4241

서천성시화운동본부, 4대중독예방 캠페인 전개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3일
4240

한목연 6월 14일 이단정보=대처상황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3일
4239

성령충만한 전도자 “회개하라! 주예수만 믿어야 영생천국”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1일
4238

한국교회연합 10-3차 임원회, 3개 교단·단체 가입심의, 시도(市道)소통위원회 설치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1일
4237

<부고> 류명렬 목사(대전남부교회) 모친 상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1일
4236

한남대, 해외학생에게 원격으로 한국어 가르친다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1일
4235

한목연 6월 10일 이단정보=대처상황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0일
4234

대전신학대학교, 후원금과 기도 이어져...   

굿처치뉴스2021년 6월 10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동구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