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칼럼] 당신이 모르는 휴가 전 예방해야 할 접종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건강칼럼] 당신이 모르는 휴가 전 예방해야 할 접종


박정범 원장(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동부지부원)

신나고 즐거운 휴가를 보내기 위해서 꼼꼼히 챙겨야 할 것 중 하나가 바로 건강이다. 여행을 떠나기 전에 유행하는 질병을 미리 체크하여 건강을 지키는 것이야말로 즐거운 여름휴가를 책임질 가장 중요한 포인트이다.

휴가철 여행 전에는 반드시 예방접종이 필요하고, 우리나라와는 기후와 환경이 다른 해외에 갈 경우 더욱 신경 써야 한다. 외출 후 손 씻기, 개인 식수 사용하기 등 철저히 개인위생을 지키고 충분히 익힌 음식을 섭취하기, 긴 옷을 입어 해충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기 등이 일차적 예방 요령이다.

 

야외활동이 많은 곳이라면 파상풍예방접종

 

파상풍은 일반적으로 상처를 통해 더러운 곳에 기생하는 박테리아균이 체내에 들어옴으로써 발병하게 되는 질환이다. , 먼지, 동물의 변에 있던 파상풍균의 포자가 상처 부위로 침투하여 발생하거나 오염된 도구, 나뭇조각, 이물질 등에 의한 상처 발생 시 감염된다


잠복기는 3~21일로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하는 시점이 다양하지만 대부분 14일 이내에 발병하고 근육 경련과 마비, 발열, 오한, 두통 등을 동반하게 된다. 파상풍을 예방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백신 접종이며 시간이 지난 후에는 면역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10년마다 재접종을 필요로 한다


국내, 해외 상관없이 야외활동이 많은 여행을 계획 중이라면 파상풍 예방접종을 꼭 받는 것이 좋다.


전염성 강한 홍역예방접종

 

우리나라는 2014WHO로부터 홍역퇴치 인증을 받았다. 하지만 해외여행 시에는 감염의 위험이 있어 예방접종이 필요하다. 홍역은 공기를 통해 전파되는 감염병으로 10~12일의 잠복기를 가지며 콧물, 발열, 결막염, 홍반성 발진이 복합적으로 나타난다


홍역은 감기와 유사하지만 발진기에는 목 뒤, 귀 아래, 몸통, 팔다리에 홍반성 발진이 나타나는 것이 가장 큰 차이점이다. 또한 전염력이 강하여 발진이 되면 격리가 필요하다. 홍역을 대처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은 예방접종으로, 2회에 걸쳐 진행되며 홍역이 유행하는 지역으로 여행을 갈 때는 반드시 예방접종이 필요하다.

 

단순 감기가 아닌 ‘A형 간염예방접종

 

A형 간염은 간염 바이러스의 한 종류로 주로 급성 간염의 형태로 나타나며 3~5월 발생 빈도가 높아 봄철 특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동남아시아 지역으로 여행 가는 분들에게 필수 예방접종 항목이다. 오염된 음식물 섭취 외에 환자와의 접촉으로도 감염될 수 있으며 전염성이 매우 높아 가족과 주위 사람에게 옮기기 쉽다. 오염된 물이나 음식 등을 섭취하면서 경구를 통해 감염되기도 하며 주사기를 통한 감염, 혈액제제를 통한 감염 등 비경구적으로도 전파될 수 있다.


A형 간염은 평균적으로 4주 정도의 잠복기를 가진 뒤 증상이 나타나며 대표적으로 전신 피로감, 메스꺼움, 구토, 발열 등의 증상과 함께 황달 현상이 생기고 짙은 색 소변을 보게 된다. A형 간염에 대한 항체가 없다면 예방접종을 하여야 하며 첫 주사 이후 6개월에서 1년 후에 두 번째 주사를 맞는 것이 원칙이다. 접종 외에도 날음식이나 씻지 않은 과일 등의 섭취를 삼가고 물 끓여 먹기, 외출 후 손 씻기로 예방할 수 있다.

 

여름철 장염 장티푸스예방접종

 

우리나라에서는 흔하지 않으나 해외여행, 특히 상수도 설비가 부실한 동남아시아 등 개발도상국을 여행하다가 감염되는 경우가 많다. 장티푸스는 살모넬라균종 중 특정 아종에 감염된 환자나 보균자의 소변이나 대변에 오염된 음식이나 물을 섭취했을 때 감염되며, 오염된 물에서 자란 갑각류나 어패류(특히 굴), 배설물이 묻은 과일 등을 통해서도 감염된다


잠복기는 1주에서 최대 3주 정도이며, 사람에 따라서 차이가 있지만 초기에 설사가 지속될 수 있고 원인 모를 발열과 복통이 나타난다. 장티푸스는 여행 2주 전 장티푸스 백신 접종을 통해 예방할 수 있으며 위험환경에 노출 시 3년마다 추가 접종을 권장한다.

 

모기 조심! ‘말라리아예방법

 

말라리아원충에 감염되어 발생하는 급성 열성 전염병으로 대부분 적도 근처 열대지방, 아열대 지방에서 발생하며, 특히 아프리카에서는 매우 위험한 질병으로 손꼽히고 있다


잠복기는 약 14일 정도로 초기에는 두통, 근육통, 무기력함, 복부 불편감 등의 증상이 나타나고 시간이 지날수록 고열에 시달리며 심하면 뇌성혼수, 저혈압 등의 합병증이 따를 수 있어서 주의가 필요하다. 말라리아의 경우 주사가 아니라 경구약 복용 방법으로 예방하며 출국 2주 전 복용이 원칙이다.


이외에도 황열, 콜레라, 디프테리아, 백일해 등의 예방접종이 있으니 여행 전 미리 체크하여 건강한 여행을 즐기자.



목록으로
오늘 1 / 전체 1004
1013

‘상호존중’의 DNA를 회복하자

굿처치뉴스13시간전
1012

활기찬 과천 되찾기 운동, 과천 신천지 퇴출 위해 적극적인 동참 호소 [김철원 목사]  

굿처치뉴스2020년 8월 4일
1011

기독교인이 본 할랄 무엇이 문제인가? [백광현 목사]

굿처치뉴스2020년 8월 3일
1010

창조론과 진화론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20년 8월 1일
1009

부동산 정책, 고집 그만 피우라 [정용선 칼럼]

굿처치뉴스2020년 7월 31일
1008

[건강칼럼] 당신이 모르는 휴가 전 예방해야 할 접종

굿처치뉴스2020년 7월 27일
1007

<특별기고> 저출산·고령사회의 문제점과 해결방안 [김신호 전 교육부 차관]

굿처치뉴스2020년 7월 26일
1006

<인사문> 허태정 대전시장,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로 전환”

굿처치뉴스2020년 7월 26일
1005

재난을 이겨냅시다.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20년 7월 26일
1004

박원순 전 서울시장 성범죄 사건의 진상을 철저히 규명하라!

굿처치뉴스2020년 7월 20일
1003

가정의 수준이 국가의 수준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20년 7월 19일
1002

<건강칼럼> 안암의 종류와 특징

굿처치뉴스2020년 7월 19일
1001

[건강칼럼] 간암 고위험군 ‘간경변증’ 6개월마다 간초음파 필수  

굿처치뉴스2020년 7월 15일
1000

편안한 노후를 위하여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20년 7월 14일
999

기독교대한성결교, 교회모임 규제에 대한 성명서

굿처치뉴스2020년 7월 11일
998

기독교한국침례회 교회모임 규제에 대한 성명서  

굿처치뉴스2020년 7월 11일
997

81세 한정강 피아니스트의 연주를 보고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20년 7월 11일
996

기독교대한감리회 교회모임 규제에 대한 성명서  

굿처치뉴스2020년 7월 10일
995

정 총리는 한국교회를 코로나19 가해자로 인식하는가 <성명서>

굿처치뉴스2020년 7월 8일
994

4,15 부정선거 여부와 스포츠 비디오 판독 [박승학 칼럼]

굿처치뉴스2020년 7월 6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