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칼럼> 상처 회복과 흉터에 관한 궁금증 8가지 [윤대영 교수]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건강칼럼] 상처 회복과 흉터에 관한 궁금증 8가지



  윤대영 교수(대전성모병원 성형외과)

 

일상생활을 하다보면 의도치 않게 크고 작은 상처들을 입게 되는 일이 흔히 일어난다. 흔한 사고인 만큼 정보도 다양하다. 특히 아이의 얼굴에 상처가 생기기라도 하면 흉터를 남기지 않기 위해 밴드 사용과 소독법 등 다양한 치료방법을 공유하기도 하고 나이와 상처 회복 속도의 관계, 흉터가 잘 생기는 피부 등 다양한 정보들이 있다.

 

상처에 밴드를 붙이는 게 좋다?

상처는 피부라는 방어벽이 무너진 상태로 직접 노출시킬 경우 여러 종류의 감염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아진다. 때문에 상처의 종류나 양상에 따라 다르겠지만 밴드를 부착시키는 것이 좋으며 특히 습윤 밴드일수록 더 좋다. 밴드 부착은 외부로부터의 직접 자극을 피해 통증을 경감시키며 습윤 드레싱으로 상처 치유에 더 유리한 조건을 만들어 주게 돼 결과적으로 치료 기간을 더 단축시킬 수 있다.

 

딱지가 생기는 것은 상처가 낫는다는 징후다?상처에 생기는 딱지는 지혈되면서 혈액이 응고돼 생기는 것으로 상처 치료의 과정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성형외과적 관점에서 볼 때 상처 치료 과정에서 딱지가 생기는 것은 별로 바람직하지 않다. 딱지는 피부를 압박하는 효과가 있어 상처 치료 과정에서 재생 피부나 흉을 더 불규칙하게 만들 수 있다. 따라서 습윤 드레싱을 통해 딱지가 형성되지 않으면서 치료되는 게 가장 이상적이라 할 수 있다.

 

한 번 생긴 흉터는 치료가 어렵다?

한 번 생긴 흉터는 어떠한 수술이나 약으로 절대 없앨 수 없기 때문에 흉터를 치료한다는 말보다는 교정 혹은 완화라고 표현하는 게 맞다. 현재 시중에서 사용하는 흉터 제품(젤시트, 연고), 주사요법(스테로이드), 레이저 치료 등 어떠한 것도 흉을 없애지 못하며 조금 완화되는 정도라고 생각하면 맞다. 여러 방법을 통해도 흉이 개선되지 않는 경우 흉터 교정술을 시도해 볼 수 있지만 이 또한 흉의 폭이나 넓이를 줄이는 정도지 길이까지 줄일 수는 없다. 따라서 상처가 생기면 흉이 최소화 되도록 드레싱을 해주고 치료된 후 바로 흉터 제품을 통해 최소화하는 것이 중요하다.

 

작은 상처에도 연고를 발라주는 게 좋다?

실제로 성형외과에서 작은 상처에 연고를 도포하는 경우는 드물다. 상처의 양상에 따라 항생제 연고 혹은 표피재생 연고를 도포해 주는 경우가 있으나 대개의 경우 깨끗이 닦고 습윤 드레싱 제품을 부착하는 것으로 충분하다. 드레싱 제품이 없는 경우 연고를 도포함으로써 습윤 드레싱 효과를 낼 수도 있으며 딱지가 생길 가능성도 적어지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소독은 매일 하는 게 좋다?소독은 매일 해도 무방하다. 특히 상처가 지저분하거나 오염 상처인 경우 자주 소독할수록 효과적이다. 딱지가 생겼다면 딱지에 연고를 많이 도포해 딱지가 녹아나도록 시도하고 없어질 때까지는 자주 해주는 것이 좋다.

 

상처 부위는 건조한 게 좋다?

깨끗한 상처가 건조해지는 것은 좋지 않다. 오염되지 않은 깨끗한 상처는 습한 조건을 만들면 흉이 최소화되면서 치료 기간이 단축된다. 그러나 오염된 상처나 농이 나오는 상처는 반복적인 드레싱으로 오염물질을 자주 제거해줘야 한다.

 

흉터 치료는 아문 후에 하는 게 좋다?

흉터 치료는 상처가 아물자마자 시작하는 것을 추천된다. 최근에는 아물지 않은 상처에 미리 바르는 흉터 연고가 나오긴 했지만, 전문적인 드레싱으로 상처를 치료하고 아물자마자 전문 흉터 제품을 적용해 흉을 최소화하도록 하는 것을 추천한다. 일반적인 상처는 대개 2주 이내에 피부 재생을 통해 아물게 되고 그 후 장기간 리모델링 과정을 통해 흉이 안정화된다. 따라서 전문적인 드레싱으로 빠른 시간 내에 상처가 치료되도록 하고 빠른 시간에 흉터 관리를 시작하는 게 좋다.

 

나이가 들수록 상처 치료가 늦어진다?

나이가 많더라도 당뇨나 혈액질환 등 상처 치료에 문제가 되는 기저질환이 없는 건강한 신체라면 상처 치료의 기간은 큰 차이가 없다. 그러나 나이가 많은 경우 피부가 얇아져 있고 탄력이 떨어져 있어 같은 자극에도 더 심한 상처가 날 수 있을 뿐만 아니라고 더 쉽게 상처를 입게 된다. 따라서 나이가 많은 환자의 상처일수록 더 조심스럽게 다뤄야 한다.




목록으로
오늘 2 / 전체 865
873

<성명> 대전시와 관계당국은 비상한 각오로  코로나19(우한폐렴) 확산 방지... image

굿처치뉴스12시간전
872

‘코로나19’ 상황에 대한  한국교회총연합 성명   image

굿처치뉴스14시간전
871

코로나19 긴급담화문 <한국교회연합>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21일
870

[時] 행복과 감사    ▲박세아 목사(한국행복한재단)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21일
869

<이홍기 칼럼> 천국의 사고방식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20일
868

<논평> 대전 혁신도시 추가 지정 근거법안 처리를 시민과 함께 염원한다.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8일
867

<영상> 허태정 대전시장, 국토부 스마트시티 사업선정 발표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7일
866

<영상> 강소형교회만들기 프로젝트, 강사 박문수 목사(디딤돌교회)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6일
865

<이홍기 칼럼> 사람이면 부끄럼을 알아야지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6일
864

한교총, 대표회장 목회서신  통해  중국 위한 기도와 헌혈 참여  당부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4일
863

<영상> 허태정 대전시장, 제2시립도서관 건설 발표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4일
862

<이홍기 칼럼> 예수 믿고 ‘잃은 것’과 ‘얻은 것’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3일
861

권석근 대전홀리클럽 대표회장 취임사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1일
860

<특별인터뷰> 대전홀리클럽 제10대 대표회장 권석근 장로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0일
859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관련 성명서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0일
858

<이홍기 칼럼> 경청(傾聽)으로 마음을 얻어라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7일
857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에 따른  한국교회총연합 대표회장 성명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4일
856

입춘대길‧건양다경 (立春大吉 建陽多慶)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4일
855

‘참된 삶은 존재와 존재의 만남’ [염홍철 장로]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2월 1일
854

<이홍기 칼럼> 감사는 행복의 키워드(Key word) image

굿처치뉴스2020년 1월 31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