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회연합 성명서> 탈북 선원의 비인도적 강제 북송을 강력히 규탄한다.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성명서> 탈북 선원의 비인도적 강제 북송을 강력히 규탄한다.

 

한국교회연합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정부가 북한에서 배를 타고 귀순한 선원 2명을 닷새 만에 비밀리에 강제 북송 조치한 것을 강력히 규탄한다. 한국교회는 생명을 천하보다 귀하게 여기시는 하나님의 말씀에서 벗어난 행위를 결단코 용납할 수 없음을 밝힌다.

 

통일부 장관은 지난 8일 국회에서 “(북 선원들이) 죽더라도 돌아가겠다고 해서 북송했다고 답변했다. 이는 정황상 앞뒤가 맞지 않는 진술이라고 본다. 만일 정부가 목숨을 걸고 대한민국으로 귀순한 탈북민을 사지(死地)나 다름없는 북한으로 강제 북송한 것이라면 이는 도저히 묵과할 수 없는 반인권적이고 반인륜적 폭거이며, 앞으로 국정조사를 통해 명백한 사실 규명과 함께 반드시 책임자 처벌이 뒤따라야 할 것이다.

 

국민이 이번 통일부의 발표에 대해 강한 불신을 하는 이유는 다음과 같다. 첫째, 탈북 선원들은 자기들이 타고 온 어선이 NLL을 넘어올 때 여러 차례 우리 군이 경고했음에도 불구하고 기수를 무조건 남으로 돌려 탈북했다. 그런데 무슨 이유로 스스로 북으로 돌아가는 길을 택했겠느냐는 것이다. 둘째는 왜 정부 당국이 이런 사실을 철저히 숨긴 채 신속하게 이들을 북한에 넘겨주었나 하는 점이다.

 

북한의 주장대로 정말 그들이 16명을 살해한 흉악범들이라면 북에 돌아갈 경우 사형당할 게 뻔한 데 자발적으로 돌아가겠다고 했을 리가 없다. 설령 조사 결과 그들이 흉악범이라 하더라고 그들은 헌법상 엄연한 우리 국민이며, 제 발로 우리 영토에 들어온 북한주민을 경찰특공대가 포박해 눈을 가린 채 북한 군인에게 인계한 행위가 정당했다고 어느 누가 인정하겠는가. 이는 국민을 보호해야 하는 국가의 기본 의무를 저버린 중대한 위법 행위일 뿐 아니라 스스로 사법주권을 포기한 비인도적 행위로 지탄 받아 마땅할 것이다.

 

우리는 정부의 관련 부처가 왜 이런 중대한 사안을 그토록 쉬쉬하며 신속하게 처리해야만 했을까 하는데 강한 의문을 품지 않을 수 없다. 또한 정부가 근거로 제시한 난민법이나 북한이탈주민보호법 등 그 어떤 관련 법률 조항에도 자발적 귀순자를 강제 추방해도 된다는 조항이 없다는 점에서 분명한 책임을 져야 할 것이다. 만일 이것이 최근의 남북관계를 의식한 조치라고 한다면 이는 북한에 대한 맹목적인 굴종, 저자세에 지나지 않으며, 향후 남북관계 개선에 대한 더 큰 국민적 불신으로 돌아오게 될 것이다.

 

우리는 정부의 이번 조치가 문명국가에서 절대로 행해서는 안 될 비인도적 행위로 판단할 수밖에 없으며, 향후 국제인권기구들로부터 한국의 인권 수준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이 초래하게 될 결과를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 또한 3만여 탈북민들이 느낄 정서적 불안과 공포감에서 그치지 않고 자유와 인권을 위해 목숨을 걸고 탈북을 감행할 수많은 북한 동포들의 정신적 혼란과 부정적 인식에까지 악영향을 미쳐 대한민국이 국제사회로부터 반인권 국가라는 낙인이 찍히지 않을까 지극히 우려되는 바이다.

 

다시 말하지만 이번 사건은 절대로 그냥 넘길 사안이 아니다. 헌법을 위반하면서까지 탈북민을 강제 북송한 조치가 앞으로 더욱 나쁜 선례가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북한이 사사건건 그 어떤 탈북민도 흉악범이니 돌려보내라 하면 어떻게 할 것인가. 따라서 이런 비인도적인 강제 북송행위가 재발되지 않고, 국민이 납득할 만한 철저한 조사와 관련자 처벌, 제도적인 장치를 마련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한국교회는 애국 충정의 마음으로 이번 사건의 결과를 지켜볼 것이며, 대한민국이 인권 신장국가로서의 국제사회 앞에 그 위상이 손상되지 않고, 나아가 남과 북이 상호 신뢰의 토대위에 평화를 지켜나가게 되기를 기대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800
808

국가인권위원회법에서 ‘성적지향’을 삭제하는 개정안을 적극 지지한다. 

굿처치뉴스어제 오후 09:18
807

반동성애 교수에 대한 징계 시도 우려 한다.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8일
806

<이홍기 칼럼> 전환기에 대응하는 리더십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5일
805

[건강칼럼] 사망원인 3위 ‘폐렴’…65세 이상 접종 권장 [박연희 교수]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5일
804

한국교회연합, 제9회 총회 선언문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4일
803

<박승학 칼럼> 종북 주사파들의 생명을 지켜주는 광화문 구국집회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3일
802

어느 결혼식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30일
801

<이홍기 칼럼> 절제(節制)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9일
800

故 김진욱 선교사의 순교를 애도하며 <한국교회총연합 성명서>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7일
799

<성명서>한국기독교공공정책협의회,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 GSOMIA) 종료 유보 결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4일
798

<이홍기 칼럼> 21세기 리더십은 신뢰다.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2일
797

<성명서> 대전시 문화다양성 보호 및 증진 조례 및 대전시 거주 외국인 등 지원조례 추진을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0일
796

<건강칼럼> 상처 회복과 흉터에 관한 궁금증 8가지[윤영대 교수]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19일
795

2020년도 예산안 제출에 즈음한 시정연설 [허태정 대전시장]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19일
794

[논평,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2022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 대전 개최를 시민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17일
793

<한국교회연합 성명서> 탈북 선원의 비인도적 강제 북송을 강력히 규탄한다.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17일
792

자신 있게 말하기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16일
791

<박승학 칼럼>김삼환  목사님! 대형교회 목사님들이 나서라.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14일
790

<이홍기 칼럼> 자유한국당을 응원하는 쓴 소리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14일
789

‘돈에 대한 지혜’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14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