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음을 준비하는 지혜 [이갑선 장로]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죽음을 준비하는 지혜

  

  이갑선 장로(대자연마을경로당 회장도마동교회)

 

죽음은 아무도 피할 수 없습니다. “한 번 죽는 것은 사람에게 정하신 것이요 그 후에는 심판이 있으리니”(9:27)라고 성경은 기록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어느 집이나 장례를 면제 받은 집은 없기 때문에 먼저 상을 당한 가정의 장례식을 참고삼아 몇 자 적어 보려고 합니다.

 

얼마 전에 대자연마을경로당 회원이 별세하셔서 장례를 치르게 되었습니다.

고인은 92세를 일기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으니 장수의 복을 누리신 것이 분명합니다


무엇보다도 아들, 며느리 부부의 지극한 효심으로 이 시대에서는 경험키 어려운 병원에서 객사하지 않으시고 노년까지 기거 하시던 자기 집 자기침상에서 눈을 감으셨다고 합니다. 얼마다 큰 복인지 모릅니다.


가정은 종합병원이며 죽음에 임할 때는 세상에서 가장 편안한 곳이 가정이라고 합니다


옛날 우리가 어렸을 때는 사람이 밖에서 죽으려고 하면 객사하지 않게 하려고 집으로 모셔왔는데, 어찌된 일인지 요즘 시대에는 죽음에 임박하면 병원으로 모십니다.


요즘은 장례를 가정에서 치루는 일은 없고 유족들이 장례를 치르는 일과, 조객들이 조문하는데 불편함이 없게 하려는 배려로 장례식장을 이용합니다.

 

특히 고인은 예수 믿고 구원받은 백성으로 장례의 모든 절차를 세계로장로교회에서 주관 하였는데, 날씨도 화창하고 요일도 좋아서 3일장 치루는 데 불편함이 없었습니다. 교인들에게는 화요일이나 수요일 오전에 별세하는 것이 가장 좋다고 합니다. 고인의 며느님께서는 시어머님의 장례를 위해 많은 기도를 한 것이 분명합니다.


노령하신 모든 분들께서는 반드시 본인의 죽음을 위하여 많은 기도와 죽음에 대한 준비를 분명하게 하시기 바랍니다.


나와 동갑내기 한분은 죽음에 대한 영감이 있었는지 하루는 다섯 자녀들과 가족 모두를 불러놓고 그동안 내가 섭섭하게 한일이 있다면 다 용서 해다오, 내가 얼마 못 살 것 같으니 유서를 남기려고 한다.


얼마 않되는 재산 이지만 절반은 이 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희사하고 나머지는 N(?/N)분으로 나누도록 하거라. 모쪼록 하나님을 잘 섬기는 우애하는 가문이 되기를 바란다.”


그리고 부탁할 것은 죽음에 임박해서 연명치료는 절대 하지마라. 그리고 슬어하지 마라,”이렀게 유언을 남기고 일주일 만에 돌아 가셨다고 합니다.

 

이제 우리들도 머지않아 가야할 죽음의 길 100세 시대 신노인의 행복한 삶을 위해 열심히 기도며 이웃을 사랑하고 잘 섬기며 덕을 끼치고 믿음으로 준비된 삶을 살다가 고인처럼 조용히 하늘나라에 가도록 합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693
701

[성명서] 대전 시내버스 파업 위기는 전적으로 문재인 정부의 무능 책임이다. -자유한국당-

굿처치뉴스2019년 7월 12일
700

[논평] “지방분권·국가균형발전, 대전 혁신도시 지정에 큰 뜻 모을 것” -더불어민주당-

굿처치뉴스2019년 7월 12일
699

또 하나를 배웠습니다.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7월 6일
698

<논평> 한국교회총연합, 북미 정상회담에 대한 논평

굿처치뉴스2019년 7월 1일
697

[인터뷰] 기독교한국침례회 부흥사회 대표회장 김호민 목사   

굿처치뉴스2019년 6월 28일
696

<건강칼럼> 고혈압 있는 50대 이상 환자 말초동맥질환 위험하다 [김영화 교수]

굿처치뉴스2019년 6월 27일
695

통일 3.0 : 복음 통일과 영성 대국 [허문영 박사]

굿처치뉴스2019년 6월 26일
694

6.25 한국전쟁 69주년, 민족문제를 바라보는 한국교회의 시선 [박종화 목사]

굿처치뉴스2019년 6월 26일
693

<건강칼럼> 여름철 수족구병 유행…위생관리 철저 [한승범 교수]

굿처치뉴스2019년 6월 22일
692

1919년 '독일 공산당 혁명원칙 요강'을 통해 비춰진 대한민국 [양기모 코너]

굿처치뉴스2019년 6월 22일
691

한기총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 시국선언–전문-

굿처치뉴스2019년 6월 22일
690

말러의 ‘밤의 노래’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6월 22일
689

죽음을 준비하는 지혜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6월 21일
688

<논평> 지방분권 국가균형발전은 충청을 중심으로 –더불어민주당-   

굿처치뉴스2019년 6월 19일
687

<성명서>  박찬근 의원 제명은 사필귀정(事必歸正) 이다.

굿처치뉴스2019년 6월 19일
686

미국의 건국 정신과 환원운동의 정신(마 4:17) [조동호 목사]

굿처치뉴스2019년 6월 17일
685

과부의 두 렙돈 [김성찬 목사]

굿처치뉴스2019년 6월 10일
684

인생이 짧다는 것을 실감하시나요?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6월 8일
683

 제64회 현충일 추념사 [허태정 대전시장]

굿처치뉴스2019년 6월 7일
682

출산율 0.98 저출산 대책 국민포럼 언론 발표문   

굿처치뉴스2019년 6월 5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