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17_02_06  19:25:00




아름다운 가을 [이갑선 장로]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아름다운 가을


이갑선 장로(도마동교회)

 

우리나라의 가을은 천만번 격찬을 해도 부족합니다.

넓은 들판은 잘 익은 곡식들로 황금물결을 이루고, 온 산은 울긋불긋 아름다운 단풍으로 물들어 있고, 드높은 하늘은 파란색으로 덮어 더 높고 광활함을 보이고 있으니 이 어찌 아름다운 풍경이 아닙니까.

 

이 아름다운 풍경은 사람이 만든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인간을 사랑하셔서 만드신 걸작입니다.

그래서 하나님께 수백 만 번 감사와 찬양을 드려도 부족합니다. 우리가 창조주 하나님을 경배하고 찬양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그런데 인간들은 왜 서로 사랑하지 못하고 시기하고 질투하고 싸우는지 모르겠습니다.

 

인류 역사가 시작된 이래 싸움이 그칠 날이 없었습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이 작은 땅덩어리에 살면서 무슨 원수로 싸움만 합니까?

웃으면서 이야기 하고 서로 도우며 살아도 기껏 100년 미만인데 어쩌자고 싸움만 하고 있습니까? 제발 싸움을 그치고 평안한 삶을 살아가도록 서로서로 노력하십시다.

 

하나님이 인간을 창조하실 때 그의 형상대로 지으셨기에 모양은 아름답고 마음은 사랑으로 가득 차게 하셨는데, 사탄이 욕심이라는 죄 성을 마음에 집어넣어 온갖 나쁜 짓들을 저지르고 있습니다.

권력욕, 명예욕, 음욕, 물욕. 탐욕 등 욕심을 채우기 위해 온갖 술수를 다 씁니다. 심지어 전쟁을 하면서까지 욕심을 채우려 합니다.

 

가지면 가질수록, 누리면 누릴수록 더 누리고 싶은 것이 욕심이라는 죄 성입니다.

성경에 "욕심이 잉태한 즉 죄를 낳고 죄가 장성한즉 사망을 낳느니라."고 했습니다. 그렇습니다. 욕심은 결국 사망을 가져 옵니다. 그러니 절대로 욕심을 부리지 마시기를 바랍니다.

 

우리가 살면서 사는데 필요한 적당한 양만 있으면 됩니다. 아니 좀 모자란 고 생각할 만큼만 있으면 됩니다. 더 가지면 무엇 합니까?

 

우리가 이 세상을 떠날 때 아무것도 가지고 가지 못합니다. 무엇에 쓰려고 그렇게 모으려 합니까? 있을 때 나누어 주는 습관을 가지면 참 좋습니다. 나누어 줄때 가정과 사회가 밝아집니다. 이런 좋은 일을 왜 하지 않고 왜 주저하는지요.

 

기독교에서는 가진 자든 못 가진 자든 서로 나누어 주라고 합니다. 이 땅에서 나누면서 살면 하늘에서는 모든 것이 충족함으로 몇 갑절 축복 받는다고 합니다. 그러니 서로 나누면서 행복하게 삽시다.

 

가을 하늘의 석양은 아침 햇살보다 더 아름답습니다. 확실히 낙조의 풍경은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시는 또 하나의 선물입니다.

이 결실의 계절, 이 가을엔 이웃을 사랑하며 즐거운 하루를 마무리 하세요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585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취임사] 남부연회 22대 임제택 감독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공지

창세기 특강 노트 [차준희 교수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공지

대한민국 파이팅~!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공지

[自由寫眞館] 물질만능 시대와 아주 오래된 TV...청빈(淸貧)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공지

성 명 서(대법원 병역거부 판결을 보고)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3일
공지

신학은 교회를 위한 것이어야 한다. [김선배 총장]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2일
공지

동성애가 죄(罪)라고 기록된 성경의 미래, ‘불법서적’으로 고발당한다.[양기모 코너] 

굿처치뉴스2018년 9월 15일
공지

교회 안의 이교 풍습 [15분 동영상]

굿처치뉴스2017년 11월 10일
공지

굿처치뉴스 독자위원 [1]

굿처치뉴스2015년 10월 29일
593

[이임사] 남부연회 제21대 최승호 감독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592

[취임사] 남부연회 22대 임제택 감독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591

창세기 특강 노트 [차준희 교수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590

대한민국 파이팅~!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589

[自由寫眞館] 물질만능 시대와 아주 오래된 TV...청빈(淸貧)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588

성 명 서(대법원 병역거부 판결을 보고)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3일
587

아름다운 가을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5일
586

신학은 교회를 위한 것이어야 한다. [김선배 총장]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2일
585

케노시스 [박세아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1일
584

[인터뷰] 김종천 시의장 제8대 의회 전반기 취임 100일 성과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0일
583

[당선인사] 남부연회 제22대 감독 임제택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16일
582

딤미, 이슬람 치하에서 사는  기독교인과 유대교인들 [유해석 선교사]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7일
581

[3분영상] 취임사, 한국지역성시화운동협회장 채영남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5일
580

[3분영상]대전역 선상에 베이스볼 드림파크를 꼭 세워야 할 8가지 이유 [황인호 동구청장]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3일
579

가을의 풍요를 주신 하나님께 감사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일
578

문재인 대통령 제73차 유엔총회 기조연설 전문   

굿처치뉴스2018년 9월 27일
577

백두산 천지(天地)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8년 9월 22일
576

동성애가 죄(罪)라고 기록된 성경의 미래, ‘불법서적’으로 고발당한다.[양기모 코너] 

굿처치뉴스2018년 9월 15일
575

명성교회를 공격하는 또 다른 배후세력(2)

굿처치뉴스2018년 9월 10일
574

참 부모 되기- parenting [김성찬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9월 8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8362-077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