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17_02_06  19:25:00




[당선인사] 남부연회 제22대 감독 임제택 목사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함께 부흥! 건강한 남부연회!

 

기감 남부연회 감독 당선자 임제택 목사(열방교회, 대전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

 

남부연회 제22대 감독을 허락하신 하나님께 먼저 감사와 영광을 돌립니다. 또한 함께 기도해주시고 격려해 주시고 협력해 주신 모든 분들께도 감사를 드립니다.

 

감독에 입후보하고 후보등록을 하며 당선증을 받는 그 짧은 날들이 저에게는 너무나 길게 느껴졌습니다. 하지만 그 과정을 지나면서 저의 목회를 돌아보는 계기가 되었고 겸손을 배우는 시간도 되었습니다. 그 때의 떨림과 두려움을 감독 재임 기간뿐만 아니라 평생에 기억하며 겸손히 사명을 감당하겠습니다.

 

저는 감독 재임 기간 동안 남부연회가 감리교회의 정체성을 회복하고 나아가야 할 방향성을 제시하는 일에 힘쓰겠습니다. 이것을 위해 4MC운동(4 Methodist Change Movement)을 전개하려고 합니다. 4MC운동은 복음운동, 성령운동, 선교와 전도운동, 쉐마 운동입니다. 저는 이 운동들을 목회현장에서 구현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과 방안들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미 제가 시무하고 있는 열방교회에서 오랫동안 경험되어지고 검증된 것들입니다. 또한 저는 5대 정책을 공약했습니다. 선교정책, 교육정책, 사회평신도정책, 융복합 AI시대 R&D공공정책, 연회 인사와 운영정책으로 분류하여 발표했습니다. 그 정책과 공약들을 제 임기 2년 동안 매일 아침저녁으로 읽고 마음에 새기며 스스로를 채찍질하겠습니다. 그리하여 그것들이 빈공약이 되지 않도록 초심을 지켜나가겠습니다.

 

저는 오로지 복음전파와 교회의 부흥성장만을 생각하며 지금까지 목회를 해왔습니다. 감독의 직임도 그와 크게 다르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한 교회를 사랑하며 목회를 했듯, 남부연회를 사랑하며 감독의 직임을 감당하겠습니다. 그리스도의 몸된 교회를 섬겨왔듯, 남부연회에 속한 모든 교회를 섬기겠습니다. 목사가 교회의 주인이 아니듯, 감독도 연회의 주인이 아니라는 사실을 잊지 않겠습니다. 함께 의논하고 마음을 모아 교회를 운영하듯, 전임 감독님들의 고견과 남부연회를 사랑하는 분들의 좋은 의견들을 수렴하여 소통하며 하나 되는 연회를 만들겠습니다.

 

모든 것이 주의 은혜입니다. 은혜로 감독의 사명을 받았으니 온 마음과 힘을 다해 주님이 주신 이 사명을 위해 충성하겠습니다. 더 사랑하고, 더 기도하고, 더 만나고, 더 움직이겠습니다. “함께 부흥! 건강한 남부연회!”를 실현하겠습니다.

 

남부연회 모든 회원님들을 사랑합니다. 주의 평안이 회원님들과 섬기시는 교회 위에 충만하기를 소망합니다. 감사합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585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취임사] 남부연회 22대 임제택 감독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공지

창세기 특강 노트 [차준희 교수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공지

대한민국 파이팅~!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공지

[自由寫眞館] 물질만능 시대와 아주 오래된 TV...청빈(淸貧)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공지

성 명 서(대법원 병역거부 판결을 보고)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3일
공지

신학은 교회를 위한 것이어야 한다. [김선배 총장]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2일
공지

동성애가 죄(罪)라고 기록된 성경의 미래, ‘불법서적’으로 고발당한다.[양기모 코너] 

굿처치뉴스2018년 9월 15일
공지

교회 안의 이교 풍습 [15분 동영상]

굿처치뉴스2017년 11월 10일
공지

굿처치뉴스 독자위원 [1]

굿처치뉴스2015년 10월 29일
593

[이임사] 남부연회 제21대 최승호 감독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592

[취임사] 남부연회 22대 임제택 감독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591

창세기 특강 노트 [차준희 교수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590

대한민국 파이팅~!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589

[自由寫眞館] 물질만능 시대와 아주 오래된 TV...청빈(淸貧)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588

성 명 서(대법원 병역거부 판결을 보고)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3일
587

아름다운 가을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5일
586

신학은 교회를 위한 것이어야 한다. [김선배 총장]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2일
585

케노시스 [박세아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1일
584

[인터뷰] 김종천 시의장 제8대 의회 전반기 취임 100일 성과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0일
583

[당선인사] 남부연회 제22대 감독 임제택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16일
582

딤미, 이슬람 치하에서 사는  기독교인과 유대교인들 [유해석 선교사]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7일
581

[3분영상] 취임사, 한국지역성시화운동협회장 채영남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5일
580

[3분영상]대전역 선상에 베이스볼 드림파크를 꼭 세워야 할 8가지 이유 [황인호 동구청장]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3일
579

가을의 풍요를 주신 하나님께 감사

굿처치뉴스2018년 10월 2일
578

문재인 대통령 제73차 유엔총회 기조연설 전문   

굿처치뉴스2018년 9월 27일
577

백두산 천지(天地)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8년 9월 22일
576

동성애가 죄(罪)라고 기록된 성경의 미래, ‘불법서적’으로 고발당한다.[양기모 코너] 

굿처치뉴스2018년 9월 15일
575

명성교회를 공격하는 또 다른 배후세력(2)

굿처치뉴스2018년 9월 10일
574

참 부모 되기- parenting [김성찬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9월 8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8362-077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