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 문자 [김성찬 목사]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가짜 문자

 

김성찬 목사(서울횃불회 총무)

 

서울퀴어반대 국민대회에 참석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때마침, 이상과 같은 문자가 날아들었다.

 

어제는 서울퀴어축제/반대 집회에 대한 국민일보 기사를 대하고, 찰칵 사진 한 방 찍어뒀었고, 오늘은 손봉호 교수의 책 <<주변으로 밀려 난 기독교>>라는 책을 뒤적이다가, 동성애에 대한 글들을 읽고 있던 중, 문자 알림 소리를 듣고 문자을 열어봤더니, 이상과 같은 문자가 날아들었다.

 

팩트는 이거다. 나는 서울퀴어반대 집회에 참석한 일이 없다. 그러니 그 문자 내용은 가짜다. <과유불급>이다. 이 사자성어는 손 교수 동성애에 대한 컬럼 제목이기도 하다.

 

지난 ‘80년대 모 신학대학원 박사과정 수업 중에, 갓 미국에서 귀국한 김 모 여자 교수가 은근하게 동성애 옹호 발언 했다가 수강생 목사들의 반발을 산 적이 있었다. 나도 그 수업 현장에 있었다. 바로 그 시절 그 대학 총장이었던 윤리학자 맹 아무개 교수는 수업 중에 동성애를 인정한다면 신앙 교육은 왜 필요한가?” 반문을 내던지며 교육으로 동성애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힘주어 강조했었다.

 

그 시절 골방에 갇혀 있던 동성애 문제가 작금 사회적 현안으로 광장을 덮고 있다. 선천적이냐? 후천적이냐? 가름할 수 없는 데에 근본적인 문제가 있다.

후천적일지라도, 신통한 해법은 없다. 하물며 선천적일 진데, 인정하고 사는 수밖에 없다. 위안을 삼자면 주님 오실 날이 멀지 않았다는 증거다.

 

게임은 이미 끝났다. 핏발 세운 교리 강론이 아니라, 더불어 사는 지혜 강구와 그분의 긍휼을 내 것 삼는 일 외에는 달리 방법이 없다.

 

예수께서 불쌍히 여기시는 대상과 자리에서, 믿음이 소생하는 기적이 일어났음을, 성경은 생생하게 증거하고 있기 때문이다.

 

예수라면 어떻게 했을까? 이 의문에 대한 복음적 응답이 필요한 시점이다. 생각 없이, 태극기와 성조기 들고 설치지 말고. 기도해 줘라, 기도해라.

 

주여 우리를 불쌍히 여기소서(누가복음 1839절)

39절-앞서 가던 사람들이 조용히 하라고 그를 꾸짖었으나, 그는 더욱더 크게 "다윗의 자손이여, 나를 불쌍히 여겨 주십시오" 하고 외쳤다. [표준 새 번역]

 

<본 칼럼은 굿처치뉴스의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편집자 주->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678
686

미국의 건국 정신과 환원운동의 정신(마 4:17) [조동호 목사]

굿처치뉴스어제 오후 10:45
685

과부의 두 렙돈 [김성찬 목사]

굿처치뉴스2019년 6월 10일
684

인생이 짧다는 것을 실감하시나요?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6월 8일
683

 제64회 현충일 추념사 [허태정 대전시장]

굿처치뉴스2019년 6월 7일
682

출산율 0.98 저출산 대책 국민포럼 언론 발표문   

굿처치뉴스2019년 6월 5일
681

김인식 시의원 학력문제 신상발언(전문) 

굿처치뉴스2019년 6월 3일
680

[건강칼럼] 낯선 암 위장관 기질종양 ‘기스트’ 어떤 암일까   [유한모 교수]

굿처치뉴스2019년 6월 2일
679

[自由寫眞館] 前 총리 황교안 장로와 現 총리 이낙연 집사의 신앙   

굿처치뉴스2019년 5월 31일
678

박희조 수석 대변인, “문재인 정권의 충청 홀대, 패싱(passing)을 넘어 이제는...

굿처치뉴스2019년 5월 27일
677

오월의 폭염 주의보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5월 26일
676

인사, 제56회 세종특별자치시의회 제1차 정례회 [이춘희 세종시장]

굿처치뉴스2019년 5월 20일
675

빛과 어둠 그리고 죄와 용서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5월 18일
674

성경이 말하게 하라 [김성찬 목사]

굿처치뉴스2019년 5월 17일
673

침례교단의 선택 (I) [홍성식 목사]

굿처치뉴스2019년 5월 15일
672

우리의 미래에 대한 고찰2 [정동일 목사]

굿처치뉴스2019년 5월 10일
671

어버이날에 드리는(헌정) 詩, '나의 소원' [박세아 목사]   

굿처치뉴스2019년 5월 7일
670

땅위의 천국에 영원히 머물고 싶다.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9년 5월 4일
669

[自由寫眞館] 대전광역시청‘ 석탄일 등탑 점등식

굿처치뉴스2019년 5월 1일
668

<영상칼럼> 침례교 임시총회 개최 불법이다. [홍성식 목사]

굿처치뉴스2019년 4월 29일
667

[自由寫眞館] 교회와 가정, 지역을 지키기 위한 ‘이단경계 10계명’

굿처치뉴스2019년 4월 28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