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17_02_06  19:25:00




사람을 살리는 인사 [이갑선 장로]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사람을 살리는 인사

 

이갑선 장로(도마동교회·대자연마을APT 노인회장)

 

사람을 만나면 항상 샬롬 (Shalom)’ 이라고 인사하던 목사님이 계셨습니다.

 

한번은 길을 지나가다 얼굴이 까맣고 핏기가 없는 분이 지나가기에 샬롬하며 인사를 했습니다.

 

그런데 이 분이 그 주일부터 교회에 나와 주일 예배만 드리고 빨리 빠져나가시는 것이었습니다.

 

3개월이 지나자 찾아와 식사를 함께 하자는 제안을 합니다. 식사를 하러 갔더니 그가 이런 말을 합니다.

자신은 인생을 재미있게 살았답니다. 사업도 잘 되었고 돈도 벌었고 명예도 얻었습니다. 모든 것이 평안 했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부턴가 몸이 피곤하고 부어오르고 얼굴도 까맣게 변하더라는 것입니다.

병원에 가보았더니 간암이라는 진단이 나왔는데 손도 쓸 수 없는 말기 상태라 합니다.

의사가 말하기를 잘해야 3개월 밖에 못 삽니다라고 했습니다. 가족도 걱정을 하고 친구들도 걱정하고 모두 이 사람이 죽게 되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했습니다.

 

그때부터 누구를 만나도 자신은 죽을 놈이라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그런데 목사님께서 자기에게 살 놈!’ 그러더라는 겁니다.

모두 죽을 놈, 죽을 놈하는데 목사님은 길에서 만나자마자 살 놈!’ 하니 정신이 번쩍 들었습니다.

 

그래서 생각하기를 그래 나는 죽을 놈이 아니고 '살놈'이다.’ 살아야 겠다고 생각한 그는 교회에 나오게 되었습니다.

병원에서 3개월 밖에 못산다 했지만 살놈이라 생각하니 자신감이 생겼습니다. 예배에 참석하고 돌아와 약을 먹고 몸을 추스렸습니다

자신에게 나는 살 놈이야, 목사님이 '살놈'이라고 말씀하셨어라고 말합니다. '살놈'이라고 말하니까 몸이 가벼워지는 것 같고 운동을 조금씩하며

잘 먹고 잘 쉬었다는 것입니다.

 

결국 3개월 밖에 못 산다고 한 몸이 3개월이 지났는데도 더 건강해지고

힘이 생겨 이렇게 살아있노라 고백을 하였습니다.

 

이 사람은 샬롬이라는 말을 살놈이라고 들었던 것입니다. 그렇지만 샬롬의 역사가 나타났습니다. ‘샬롬의 소망으로 기적이 일어난 것입니다. 하나님이 주시는 평안의 축복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오늘 우리도 죽어가는 자들에게 살롬의 기적을 전해야 합니다. 세상이 줄 수 없는 평안, 주님이 주시는 평안을 전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평안의 소식을 전하는 우리 때문에 수많은 사람들이 살아나고, 평안의 축복을 받게 되는 귀한 역사가 저와 여러분들에게 있어지기를 바랍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599
607

희망의 대한민국 만만세!

굿처치뉴스어제 오후 03:43
606

[自由寫眞館] 외부 회계 법인이 재정 감사하는 교회

굿처치뉴스2018년 12월 8일
605

모든 사람은 상처만 주다가 종국에는 죽는다 [염홍철 장로]

굿처치뉴스2018년 12월 8일
604

[自由寫眞館] 성탄(聖誕)의 의미(意味)는 ‘섬김’과 ‘낮아짐’이다.   

굿처치뉴스2018년 12월 4일
603

[영상] 크리스마스 트리의 기원

굿처치뉴스2018년 12월 4일
602

크리스마스 트리의 기원 [권혁상 교수]

굿처치뉴스2018년 12월 3일
601

사랑하는 목회자들께 [김치두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2월 2일
600

신천지와 한국교회의 이단들 비교 [박승학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2월 2일
599

[기독교이단특강] 하나님의 교회 [진용식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29일
598

[기독교이단 특강] JMS [김경천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29일
597

[自由寫眞館] 안동교회, 영적전투(靈的戰鬪) 현장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27일
596

 [건강칼럼] 말할 수 없는 비밀? 숨길수록 깊어지는 ‘치질’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26일
595

요한복음을 요한복음답게 읽기 [김성찬 목사]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25일
594

[自由寫眞館] ‘내 이름 끼어넣기’...“예의를 지켜라!”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7일
593

[이임사] 남부연회 제21대 최승호 감독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592

[취임사] 남부연회 22대 임제택 감독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591

창세기 특강 노트 [차준희 교수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590

대한민국 파이팅~! [이갑선 장로]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589

[自由寫眞館] 물질만능 시대와 아주 오래된 TV...청빈(淸貧)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0일
588

성 명 서(대법원 병역거부 판결을 보고)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3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8362-077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