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17_02_06  19:25:00




‘칼’ 휘두르고, ‘성추행’ 등 …국립대병원 난동 4년 동안 4배 급증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휘두르고, ‘성추행국립대병원 난동 4년 동안 4배 급증

박경미 의원, 타 환자 안전 위협 충남대병원 27건 발생

 


심신의 안정을 취해야 할 국립대병원 내에서 환자나 보호자들이 폭력과 욕설 등으로 난동을 피우는 사례가 급증하고 있어 안전에 위협 받고 있다는 지적이다.

 

24()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경미 의원이 전국 10개 국립대학병원으로부터 제출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4년부터 올 9월까지 4년 여간 발생한 폭행·난동 사례는 286(응급실 내 114)에 달했다.

 

4년 전 24(응급실 8)에 불과했던 폭행과 난동 건수는 201529(응급실 11), 201671(응급실 35), 201766(응급실 26)으로 증가했다. 특히 올해 1~9월에만 96(응급실 34)의 폭행·난동이 발생해 이미 4년 전 보다 4배 증가했다. 특히 응급실에서 일어나는 폭행·난동도 급증하고 있어 다른 환자들의 안전도 위협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2016년 말 A국립대 병원에 입원 중이던 40B씨는 밤늦게 소변이 나오지 않는다는 이유로 병동 간호사들을 위협하기 시작했다. 주사 바늘과 과도를 들고 병동 간호사들을 위협하던 B씨는 출동한 경찰의 제지로 소동을 멈췄다.

 

2016C국립대 병원 D교수는 평소처럼 병동을 회진 중이었다. 갑자기 한 환자가 샤프를 들고 D교수의 관자놀이를 가격해 상처를 입은 D교수는 얼굴 부위를 5바늘 꿰매야 했다.

 

환자가 의료진을 성추행하는 일도 벌어지고 있다. 2014년 진료 차 E병원 통증센터를 찾은 70대 남성 F씨는 간호사실 앞 데스크에서 업무를 보던 여의사 G씨의 엉덩이를 2차례 만지는 추행을 저질렀다. 의사는 성추행으로 F씨를 경찰에 신고해 즉시 연행됐다.

 

또한 응급실에서 위험천만한 상황이 벌어지기도 했다. 2016년 지방 H대학병원 응급실, 환자 I씨의 상태에 큰 이상이 없다고 판단한 의료진은 퇴원을 권유했다. 퇴원을 거부하던 I씨는 폭언을 하며 소화기를 분사했다.

대체로 환자나 보호자가 의료진의 진료에 대한 불만을 품고 폭력과 욕설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았다. 또한 술에 취한 채 병원을 찾은 상황에서 폭력적으로 변해 의료진이 무방비 상태에서 피해를 입은 경우도 적지 않았다. 286건의 폭행·난동 중 47(16.4%)은 주취자가 저지른 것이었다.

 

박경미 의원은 "상황에 따라 심신이 약해진 환자나 보호자 입장에서는 의료진에게 불만을 가질 수는 있겠지만 과도한 폭력으로 이어지는 상황은 의료진뿐만 아니라 다른 환자의 안전에도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병원 내 난동에 신속 대응할 수 있는 매뉴얼 마련과 예방을 위한 홍보를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양기모 기자]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998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굿처치뉴스 독자위원 [1]

굿처치뉴스2015년 10월 29일
1004

조폐公,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시안 온라인 설문 조사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1003

김인식 시의원 ‘처음학교’ 참여율 ‘대전이 제일 저조’ 지적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1002

한밭교육박물관, ‘2018년 옛 교실 체험학교’ 운영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1001

허태정 대전시장, 국회 방문 현안사 업 국비지원 당부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1000

이종호 시의원 대청댐 상류지역에 대규모 수상태양광 발전소 설치 위험성 강력 경고!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999

동구, 곤룡골 다큐 ‘세상에서 가장 긴 무덤’ 시사회 열어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998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예술 감독 겸 지휘자 이용탁 씨 선정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997

서구, 서산시와 함께하는 ‘김장철 직거래장터’성황리에 마쳐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2일
996

대전교육청, 내년도 2조1279억 규모 예산안 시의회 제출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1일
995

대전도시철도公, ‘제8회 댄스 배틀 페스티벌’ 개최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6일
994

서구, 민선 7기 일자리 대책 종합 계획 수립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6일
993

관저 2동, 시골막국수 국수 봉사로 훈훈한 정 나눠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6일
992

대전교육청, 재정분석 3년 연속 우수교육청 선정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6일
991

도심 속 ‘황구렁이’ 출현... 인근 야산으로 돌려보내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6일
990

대전시, 공공비축미곡 592톤 매입 시작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6일
989

동구, 신규 입주민 위한 찾아가는 세무 이동민원실 운영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6일
988

대전교육청‘ ’제29회 한밭교육대상 후보자‘ 추천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2일
987

대전청소년위캔센터 청소년이 직접 기획하고 운영하는 교복패션쇼 성황리에 개최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일
986

유성구, 洞주민센터 5개소 ‘자동심장충격기’ 운영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일
985

중구,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실시 31일, 구청 대회의실 공직자 400명 대상

굿처치뉴스2018년 11월 1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8362-0771   ㅣ   이메일: gcn-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