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 교단, 변승우 교류 금지 재확인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기성 교단, 변승우 교류 금지 재확인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총회 본부 

 

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장 류정호 목사, 기성)는 제113년차 총회에서 변승우 씨(사랑하는교회)에 대해 교류금지한 결의를 유지했다. 지난 530일 서울신학대학교에서 열린 총회에서는 변승우 씨의 문제에 대한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기성 측은 2011년 변승우 씨를 경계집단으로 결의하고 집회참여와 교류를 금지한 바 있다. 당시 기성 측은 변승우 씨에 대해 말씀보다 계시를 중시하는 성서관 및 계시론 오직 믿음과 오직 십자가를 부정적으로 표현하는 구원론 한국교회와 목회자를 비난하면서 자신과 교회를 높이는 교회론 계시적 은사체험에 집중하는 은사론 신비한 계시체험적에 지나치게 집중하는 목회론 등의 문제로 교류금지로 결의되었다.

 

2011년 기성 교단의 결의에도 불구하고 교단 총회장 출신 이용규 목사가 사랑하는교회에서 설교하고 축도하는 등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한기총도 변승우씨를 이단에서 해제하는 등의 문제로 이번 총회에서 재론되었다.

 

뉴스앤조이에 따르면, 이대위원장 안용식 목사가 변승우를 해제한 한기총에 유감을 표하고 지속적으로 경계 집단으로 지정해 달라고 말했다. 이에 이용규 목사는 변승우는 장로교로 갔지만, 예정론을 절대 반대한다. 그렇기 때문에 정죄된 거다라며 장로교 신학과의 입장차로 이단 정죄를 받았다고 강조했다. 한기총에서는 변승우를 철저히 조사했다세 차례나 이대위에서 조사해서 이단성 없다고 결론지었다고 전했다.

 

이에 안용식 목사는 알미니안과 칼뱅주의만의 문제가 아니라고 지적하며, 직통계시 주장, 자기와 자기 교회를 높이고, 신사도운동 추종, 한국교회와 목회자들이 종교의 영과 귀신에 사로 잡혀 있다고 공격하는 등의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이번 재론에 대해 안 목사는 변승우 목사에 대해 새로 무엇을 결의해 달라는 게 아니라 기존 결의를 재확인해 달라는 것이라고 전했다. 기성 교단에서는 기존의 변승우 씨의 결의를 재확인하는 것으로 마무리했다.

 

변승우 관련 논의는 약 두 달 전 8개 교단 이단대책위원장 협의회 모임에서도 있었다. 8개 교단(기감, 기성, 기침, 예장통합, 백석대신, 고신, 합신, 합동) 이단대책위원장 협의회는 지난 44일 성명서를 발표, “한기총의 변승우씨 이단 해제 결정과 관련해 이것은 심각한 사항으로 인식하며 8개 교단 이단대책위원장은 이를 각 교단 총회에 보고하고 강력한 대처를 청원하기로 한 바 있다.

안용식 목사는 기자와의 통화에서 “(변승우 씨가) 신학적으로 바뀌었다는 것을 확인하지 못했(), 한기총이 이단에서 해제한 것에 대해서 교단적으로 인정하거나 받아들일 수 없다는 것에 대의원들이 박수로 동의했다고 전했다. 덧붙여 한기총에 대해 교단들의 이대위가 다 있는데 충분히 검토하지 않고 결정한 것에 대해 유감이다라고 표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총회에서 변승우 씨에 대한 교단의 결의는 그대로 유지되었다. 오히려 한기총에서 해제한 것에 총대들이 반발하는 분위기였다. 교단 어른이라고 불리는 목회자가 개인의 생각으로 교단 결의를 무시하고 변씨와 관계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여론이다. 교단은 신중하게 결의하고, 목회자는 결의를 존중하는 자세가 교단과 목회자에게 필요하다.

[김정수 기자 rlawjdtn@hanmail.net/본 기사는 현대종교와의 협약으로 게재합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126
3159

기독교선교횃불재단 총무단, 2020년 준비하며 연합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6일
3158

한국교회총연합 대표회장, 류정호, 김태영, 문수석 목사 선임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5일
3157

선교사를 다시 세우는 국제개발대학원, 제 1회 학위수여 감사예배 드려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4일
3156

제25회 한남인돈문화상 ‘빌 무어 선교사’ 선정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4일
3155

59tv와 양기모의 굿처치뉴스 제75회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4일
3154

한국교회연합, 제9회 총회 및 대표회장 취임감사예배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4일
3153

변하지 않는 복음...대전극동방송 개국 30주년 기념 감사예배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2일
3152

[부고] 박동천 목사(솔로몬교회) 모친상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2일
3151

장경동 목사, 정치 참여에 대한 한마디. “정치 한다 안한다 말하지 않겠다. 다만....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2일
3150

문재인 대통령, 국민과의 대화 ‘동성애 차별금지법’ 질문 목사 초대 거절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1일
3149

구세군 대전‧충청 2019 자선냄비 시종 식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1일
3148

2019년 대전시기독교 성탄트리 점등식

굿처치뉴스2019년 12월 1일
3147

중문교회, 연탄 나눔으로 어려운 이웃에 예수님 사랑 전달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30일
3146

[스페셜] 연탄봉사활동 현장에서 만난 장경동 목사 “59TV 칭찬해”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30일
3145

한남대학교 제17대 신임 총장에 이광섭 교수 선출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9일
3144

갈등의 대전 천성교회 2라운드, 임제택 감독 시험대 올라. 한동수 목사 직권파송, 정추위,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9일
3143

59tv와 양기모의 굿처치뉴스 제74회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8일
3142

인구방송KTJ♥라떼파파인구골든벨1♥3.1(삼일절)운동 100주년 기념사업 – 대전서구와 함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7일
3141

황교안 만난 장경동 목사, 대전 부흥회에 한 나아가고자 이야기 | 양기모의 굿처치뉴스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7일
3140

2020년 목회, “오직 기도와 말씀으로 정복하라!” 

굿처치뉴스2019년 11월 27일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이메일무단수집거부   ㅣ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c)  굿처치뉴스  All right reserved


등록번호 : 대전, 아00232  |  최초등록일 : 2015년 6월2일  ㅣ  발행인.편집인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양기모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양기모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연희
우편번호: 34702  대전광역시 산내로 1366(낭월동)   |    전화 : 010-5429-7281   ㅣ   이메일: gcn-1@naver.com